당진 고대면, “벌초 걱정 말고, 집에서 건강한 추석 보내세요”
당진 고대면, “벌초 걱정 말고, 집에서 건강한 추석 보내세요”
  • 장지연 기자
  • 승인 2020.09.18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추석맞이 공동묘지 5개소 묘지 300여개 벌초 -
벌초작업

당진시 고대면(면장 손학승)은 추석명절을 앞두고 지역 내 공동묘지 5개소 (슬항리, 성산리, 당진포리, 항곡리, 옥현리) 21만㎡, 묘지 300여개에 대한 벌초작업을 실시한다.

손학승 고대면장은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와 추석명절 잠시 멈춤 캠페인 등 고향방문 및 외출과 모임 자제, 부모님과는 영상통화, 집에서 건강한 추석 보내기를 하는 권장하는 상황에서 고대면 지역 공동묘지 벌초를 실시함으로써 행정기관이 우선 솔선수범하는 차원에서 추진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공동묘지 인근에 거주하는 한 시민은 “매년 벌초를 가족이 다 같이 모여서 함께 했지만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가족 간의 만남이 불안하다”며 “고대면 덕분에 서울에 있는 자녀에게 ‘올 추석은 집에 내려오지 마라’고 할 수 있었다”며 고마움을 표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