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 우량종자생산 채종포, 조생종 벼 수확 돌입
당진 우량종자생산 채종포, 조생종 벼 수확 돌입
  • 장지연 기자
  • 승인 2020.09.18 1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8일, 조생종 해담벼 수확 -
해담벼 수확 모습

당진시농업기술센터는 18일 지역 농업인에게 벼 우량종자 공급을 위해 운영 중인 채종포의 조생종 해담벼를 수확했다.

당진시농업기술센터는 2013년부터 순도 높은 우량종자의 체계적인 생산으로 농가의 종자 부족문제를 해소하고, 우량종자를 널리 보급하기 위해 석문간척지구 간척농지 15.6㏊에 해담벼와 삼광벼, 새일미 등 3개 품종의 채종포를 운영 중이다.

특히 이번에 수확한 해담벼는 쌀알이 맑고 투명하며 밥맛이 좋아 소비자들에게 인기가 높은 품종이며, 삼광벼는 높은 품질을 자랑하는 당진 해나루쌀의 원료곡으로도 유명하다.

18일 해담벼 수확에 이어 삼광벼와 새일미는 오는 10월 중순경 수확을 앞두고 있다.

종자는 센터 내에 설치된 종자은행에서 건조와 정선, 저장, 포장 등 자동화 단계를 거쳐 엄선된 우량종자를 내년 3월부터 농가에 공급할 계획이며, 종자신청은 10월 5일부터 농업기술센터 종자은행으로 신청하면 된다.

당진시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올해 채종포에서 공급되는 종자는 해담, 삼광, 새일미 3개 품종 100여t 정도”라며 “우량종자를 농업인들에게 저렴하게 공급할 수 있도록 채종포 운영과 수확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