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익명의 80대 기부천사, 아름다운 선행 마음 ‘훈훈’
서산시 익명의 80대 기부천사, 아름다운 선행 마음 ‘훈훈’
  • 진광일 기자
  • 승인 2021.09.09 0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코로나19 당시 기부에 이어, 어려운 이웃 위한 기부 -
- 드러나는 것 원치 않아, 도움이 된다면 행복할 것 같아요... -

충남 서산시의 한 익명의 80대 노인이 추석명절을 맞아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150만 원을 기부해 따뜻함을 주고 있다.

노인은 지난 8일 서산시 사회복지과를 직접 방문해 달력으로 고이 감싼 돈을 편지봉투에 담아 전달했다.

성금은 국민연금으로 받은 돈 일부를 모은 것으로, 기부는 익명을 요청했다.

봉투에는 “아름다운 나라에서 행복했어요. 어려운 분들께 도움이 된다면... 더욱더 행복할 것 같아요. 서산 노인으로부터’라는 메시지가 적혔다.

맹정호 서산시장은 “어려운 시기임에도 꾸준한 나눔을 실천해주신 기부자에게 감사드린다”며“따뜻한 마음을 담아 꼭 필요한 곳에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선행을 보여준 이 노인은 지난해에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을 위해 써달라며 198만 원 상당의 성금을 기부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