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해경, 갯바위 낚시 고립자 2명 구조
태안해경, 갯바위 낚시 고립자 2명 구조
  • 권근한 기자
  • 승인 2019.11.29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갯바위에서 낚시하다 물때를 놓쳐 고립된 성인 2명이 주변 암초 산재로 직접 물로 뛰어들어 접근하는 해양경찰의 구조를 기다리고 있다. (사진:태안해양경찰서 제공)

태안해양경찰서(서장 김환경)는 29일 오후 3시 45분쯤 충남 태안군 태배전망대 인근 갯바위에서 낚시하다 차오르는 물에 갖혀 고립된 김모 씨(49세) 등 2명을 구조했다고 밝혔다.

의정부시 거주하는 김씨 일행은 출동한 해경에 구조된 후 “바다낚시가 처음이라 물때를 놓쳐 고립될 줄은 생각지 못했다.”고 사고 경위를 전했다.

태안해경 관계자는 "겨울철 갯바위 낚시 안전을 위해 구명조끼 등 안전장비를 꼭 착용하고 유사시 신속한 신고를 위해 방수팩, 해로드 어플 설치와 함께 스마트폰 충전 상태는 물론 사전에 지형요소와 물때를 확인하여 저조시에는 미리미리 안전한 곳으로 나와야 한다.”고 알리고 각별한 안전주의를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