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정호 소방본부장, 보령해저터널 공사현장 점검
손정호 소방본부장, 보령해저터널 공사현장 점검
  • 권근한 기자
  • 승인 2020.06.02 1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일 국내 최장 해저터널 공사현장 방문해 소방안전 분야 살펴 -

손정호 충남소방본부장은 2일 보령해저터널 공사현장을 찾아 재난발생에 대비한 시설을 점검했다.

소방본부에 따르면 보령해저터널은 총 길이 6927㎞의 국내최장 해저터널로, 폭은 12m, 편도 2차 상하 한 방향 터널구조로 2021년 12월 계통을 목표로 현재 공사 중에 있다.

현재 해저터널은 지반 굴착공사가 종료된 상태로 구조물 공사가 진행 중으로, 67%의 공정률을 보이고 있다.

앞으로는 소방시설, 재난 대피시설 등 방재시설 공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손 본부장은 이 자리에서 공사 중 발생할 수 있는 화재와 안전사고에 대한 관계자의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손정호 본부장은 “국내 최장 길이인 해저터널이 구축되는 만큼 도민과 관광객이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재난대응 시설과 운영계획 수립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